제목: 필리핀 재래시장 탐방기-세부 라푸라푸 시장

 

세부여행을 다니는 사람들은 대부분 막탄섬의 고급 리조트나 세부 본섬의 아얄라, SM몰 등을 여행할 겁니다.

저는 이번에 세부 막탄섬에 위치한 재래시장(라푸라푸시장)에 다녀왔는데요, 역시나 그 나라의 진면목을 보려면 시장을 가봐야 한다는 것처럼 신기한 것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필리핀의 재래시장을 포스팅해 봅니다.




필리핀에서는 화장실을 C.R. 즉 Comport Room이라 표기합니다.

제가 전세계 방방곳곳을 여행해본 것은 아니지만 사실 화장실을 Comport Room이라고 표기하는 나라는 필리핀이 유일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화장실을 일컷는 영어표현은 Wash Room, Toilet 등 여러가지가 있는데 필리핀에서도 분명히 이러한 표현들도 통용되기는 합니다.

그런데 일단 가장 많이 사용되는 표현은 C.R.인듯 싶어요

저 재래시장에 있는 C.R.은 한번 들어가 봤는데... 굳이 여기서는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ㅋㅋ




제가 이번에 다녀온 재래시장은 세부 막탄섬에 위치한 라푸라푸 재래시장이구요, 건어물만 파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사실 이곳에 온 이유는 같이 동행했던 한 어학원의 원장님께서 식재료를 구입하기 위함이었는데요, 이곳 시장에 들어서기 훨씬 전부터 아, 우리가 건어물 시장에 가는구나 라는 것을 확연히 느낄 수 있을정도의 강한 건어물 냄새가 코를 자극하더군요

그 냄새가 워낙에 강렬해서 기억이 많이 남습니다




새우 말린것, 전갱이 말린것, 어징어류, 멸치류 등 매우 다양한 종류의 건어물들이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사실 우리가 한국에서 먹는 건어물들 중에는 동남아산이 주를 이룬다고 합니다.

특히나 호프집 등 술집에서 주문하는 한치나 노가리류는 거의 100% 동남아산 건어물이라 하는군요

 



시장 곳곳에는 이렇게 짐을 나르는 마차도 보이네요

 



소시지라 보이는 음식도 판매되더군요




오징어 혹은 한치 말린것으로 보이는 건어물




국물을 내는 전갱이? 말린 것. 디포리라고 국물내는데 쓰이죠






정말 다양한 종류의 건어물들이 판매되고 있었구요, 가격은 한국의 4분의 1, 3분의 1 정도로 매우 저렴하다 합니다


자 이렇게 필리핀 세부 막탄섬에 위치한 라푸라푸시장을 구경해 봤구요, 역시나 제대로 여행을 즐기려면 현지인들의 생활속으로 들어가 봐야 느낄 수 있는 것들이 있습니다.

어느 나라를 여행할 때 맥도널드나 피자헛과 같은 프랜차이즈 음식들만 즐기고 호텔 내에서만 생활한다면 현지 문화는 10%도 체험할 수 없겠죠

필리핀 재래시장은 낮에가면 별 문제 없어 보였으나 늦은 오후에 가면 치안상 위함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고 하구요, 항상 이런 곳에 다닐 때에는 화려해 보이는 장신구 등은 삼가하고 여러사람과 함께 동행하는게 안전하다고 봅니다. 



굿모닝유학에듀
TEL : 02. 730. 8158
Kakao ID : JINHORANE